[별자리] 변화무쌍한 일상, 세 번째 하우스의 달 > 동방신기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양력 2018/5/23 수요일
음력 2018/4/9

절기

동방신기

영어 | [별자리] 변화무쌍한 일상, 세 번째 하우스의 달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삼봉 작성일18-03-08 09:16 조회291회 댓글0건

본문

 

 

<Moon in the 3rd House>

달이 세번째 하우스에 있을 때

 

 

 Your feelings influence your decisions so much that it may be impossible to be objective, unless you make a great effort to be. Yet you have a good understanding of what is right for you and what isn't, and as you grow up you will learn the difference between judging something on emotional whim and judging by real intuition.

당신의 감정은 당신의 결정에 매우 영향력을 끼칩니다. 때문에 객관적이게 된다는 것은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당신이 객관적이기 위해 큰 노력을 기울이지 않는다면 말이죠. 하지만 당신은 당신에게 무엇이 옳은지 아닌지에 대해 잘 이해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당신이 나이가 들면, 감정적인 변덕에 따라서 판단하는 것과 진정한 직관으로 판단하는 것의 차이를 배우게 될 것입니다.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8

 

On the other hand, you are good at talking about your feelings. Your habits have a very strong effect on how you think and act. Be careful of prejudices and beliefs that others have taught you.

 반면에, 당신은 당신의 감정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것을 잘합니다. 당신의 습관은 당신이 어떻게 생각하고 행동하는지에 대해 강력하게 영향을 끼칩니다. 다른 사람들이 당신에게 가르친 편견과 믿음에 조심하십시오.

 

 

 

The Moon appears in the third house at the time of your birth. Your intellect is very sensitive to external events always changing and adjusting to the situation.

당신이 태어난 시간에 달은 세 번째 하우스에 있었습니다. 당신의 지성은 외부 사건들에 매우 예민한데, 그 사건들은 언제나 변화하고, 상황에 따라 달라집니다.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8

 

 

Memory is strong and of a pictorial nature. The mind, however, is liable to become too subjective and shallow with an overemphasis on superficial learning and with little practical use or lacking in intellectual sensibility. On the favorable side, there exists a vast reservoir of creativity which could be successfully applied to such pursuits as writing and poetry. Physically, the Moon will give you an intensely active life full of changes, mobility and fluctuations.

기억력이 좋고, 그림처럼 기억하는 본성이 있습니다. 그러나 피상적인 배움을 지나치게 강조하고, 실용적으로 쓸모가 별로 없거나 지성적인 감수성의 부족으로, 정신은 지나치게 주관적이고 깊이가 얕아지기 쉬운 경향이 있습니다. 좋은 면으로는, 글쓰기와 시를 추구함에 있어서 성공적으로 응용될 수 있는 광대한 창조성의 저장고가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신체적으로, 달은 당신에게 변화, 이동성, 오르내림으로 가득 찬 강렬하게 활동적인 삶을 줄 것입니다.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8

 

The demands of this position are simple: exert yourself in acquiring better control of your unstable and persistent imagination, increasing, thereby, powers of concentration and you will find delightful improvements not only at a mental level, but also in the ability to communicate with others more realistically.

이러한 배치가 요구하는 것은 간단합니다. 불안정하고 끊임없이 지속되는 당신의 상상력에 더 나은 통제력을 발휘하도록 힘껏 노력하라는 것입니다. 그렇게 함으로써, 집중력이 증가하고, 정신적인 수준에서 뿐만이 아니라 다른 사람들과 더욱 현실적으로 의사소통할 수 있는 능력에서도 기분 좋은 발전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

 

해석자의 첨언(?)

 

감정, 무의식적 습관, 어머니, 양육스타일

세 번째 하우스

일상생활, 중고등학교 친구, 정규과정공부와 지성, 의사소통

 

달과 세 번째 하우스의 의미들을 요리조리 배치한 것이 위의 해석에서 보입니다. 기호들이 하나의 언어같다고 느껴지니 재미있습니다^^

 

주기를 가지고 계속 변화하는 달을 닮아 변동적이고 활동적인 일상을 살게 된다” (마지막 문단)라던가, 의사소통의 영역에 달(감정에 대한 욕망)이 떡하니 떠 있으니~ “감정에 대한 말을 잘할 수 있겠다하는 식으로 연결이 되지요.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8

 

 

(저는 개인적으로 3번하우스에 플루토가 있어서, 그리고 올해에 3번하우스에 목성이 떠있다고 해서 3번하우스에 관심이 많이 갑니다.)

 

3번 하우스와 친화성 별자리는 쌍둥이자리인데, 쌍둥이자리에게는 Fact가 중요한 이성의 별자리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그런 곳에 이라는 다분히 주관적이고, 감정적인 행성이 떠 있다니?! 이거 곤란하겠는걸~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또 다른 한편으로는 쌍둥이도 변화무쌍하다는 면에서는 달과 비슷한 면이 있습니다. 두배로 변화무쌍하게 되어서 이건 이거대로 곤란하려나요? 흐흐 하지만 똑같은 변화무쌍함은 아닐 듯 싶습니다.

 

가장 큰 차이는 앞서말한 이성과 감성이라는 뿌리입니다. 쌍둥이와 달리 달(게자리)은 감정적인 예민함이 주기가 있습니다. 이성적인 호기심이 가득한 쌍둥이는 여기저기 궁금한 것들을 쑤시고(?) 다니느라고 굉장히 속도가 빠른 모습이지요.

 

또한 달에게는 감정을 중심으로하는 양육과 수용으로서의 접근이 중요하다면, 세 번째 하우스와 쌍둥이에게는 이성을 중심으로 한 소통이라는 키워드가 중요합니다. 그래서 쌍둥이의 글이 기자스타일이라면, (게자리)의 글은 소설스타일이라고 합니다.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8

 

 

이렇다보니 위의 해석의 첫 문단에 객관적이기 힘들다는 말이 등장한 것이 아닐까요? 아무래도 달의 욕망, 감정에 대한 욕망이 힘을 발휘하다보니 일상의 Fact가 감정에의해서 흐려지기가 쉽겠군요.

 

하지만 위에서 조언한 대로 그 변화무쌍함에 대한 통제력을 갖추게 된다면, “사진 같은 선명한 기억력광대한 창조성의 창고를 십분활용할 수 있겠습니다. Fact를 기반으로한 감정말하기의 달인?이랄까요 흐흐 실화같은 소설이라던가, 실화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드는 작가? 어이쿠 개인적인 욕망이 섞여들어가네요. 이만 마치겠습니다. ^^

 ​8c580792ce78685c9a9d654792f4d390_152046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ail : mvqblog@gmail.com